HOME > 종합

[종합] 배타고 떠나는 한일 역사기행

  • GTN 조윤식 기자
  • 게시됨 : 2018-01-05 오후 5:37:02 | 업데이트됨 : 1분전

에디터 사진

 

 

황백현 발해투어 대표
책 출간·여행상품 출시

 

 

발해투어에서 대마도와 히라도 홍보에 나섰다.

 


부산에서 약 50km 거리에 위치한 대마도는 한반도와 지리적으로 가까워 예로부터 우리나라와 인연이 깊은 지역이다.

 


대마도 이즈하라 지역에서는 최익현 선생의 순국비 수선사, 덕혜옹주의 결혼봉축기념비, 금석성 등 조선 말기 및 일제강점기의 역사가 깃든 유적지가 많다. 히타카츠 지역에서는 고려문, 소선월, 와타즈미 신사 등을 관람할 수 있다.
규슈 나가사키현에 속한 히라도는 일찍이 포르투갈·네덜란드·영국 등 서방국가와의 교역으로 서양식 건축물과 일본 근대 기독교 문화지를 둘러볼 수 있는 근대 항구도시다. 또한 가와치토오게, 백야의 등대, 선셋 로드 등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갖춘 섬을 만끽할 수 있다.

 


발해투어에서는 대마도와 히라도를 고속여객선을 이용해 편리하고 저렴하게 여행할 수 있는 상품을 준비했다.
대아고속 오션플라워를 이용한 대마도 1박2일 상품은 10만9000원부터 시작하며, 카멜리아호를 이용한 히라도 2박3일 상품은 21만9000원부터 시작한다.

 


한편, 황백현 발해투어 대표는 대마도의 역사와 90여 개 관광지를 총망라한 <대마도 역사기행>을 지난해 출간했다.

 


황 대표는 “대마도와 히라도는 한국과도 인연이 깊은 지역으로 두 섬에 깃든 역사를 제대로 알고, 둘러본다면 더욱 뜻깊은 여행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문의: 02)3789-5887

 


<조윤식 기자> cys@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FIT여행·단거리 가장 크게 반응
[종합] ‘여행사 이용률 높이기’에 최선
[종합] ‘스카이 프린세스’ 출항합니다
[종합] RTS, ‘파트너스 데이’… 고객사 초청
[홈쇼핑] 인터파크투어, ‘하노이+하롱베이+옌뜨5일’ 7660콜
[호텔/리조트] 유럽 톱3 브랜드 ‘멜리아 인터내셔널 호텔’
[OTA] 지난해 인지율 OTA업체 1위, ‘호텔스컴바인’
[랜드사] “가장 가까운 유럽, 러시아로 오세요”
[OTA] 12월, 1위 프로모션 ‘제주항공 찜 특가’
[종합] 관광인 신년인사회
많이 본 기사
[항공사] 티웨이항공,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수속 개시
[마케팅] 샌프란시스코 레스토랑 4곳, ‘세계 최고" 인정
[패키지] 윤식당2 촬영지 ‘테네리페’ 상품출시
[패키지] 내일투어, 돗토리현 원정대 모집
[패키지] 모두투어 히말라야 트래킹 상품 선보여
[패키지] 참좋은여행 통 큰 성과급 20억 원 지급해
[항공사] 티웨이, 국내 LCC중 최다 노선 보유
[GTN광장] 만델라의 나라 남아공
[항공사] 진에어, 운항승무원 정밀접근계기비행 훈련 진행
[GTN광장] 소니, 노키아, 코닥과 여행업의 몰락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