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칼럼/기고

[GTN광장] 노랑풍선

직판 경영 원칙으로 ‘우뚝’

  • GTN 조윤식 기자
  • 게시됨 : 2018-04-16 오전 8:06:54

 

에디터 사진

 

지난 2001년 (주)출발드림투어라는 법인으로 시작된 노랑풍선은 같은 해 9월 지금의 ‘노랑풍선’이라는 패키지 브랜드로 업계에 발을 내딛었다. 2003년도에는 법인명도 노랑풍선으로 변경했다.

 

 

‘거품없는 직판 여행 NO.1’이라는 슬로건에서 알 수 있듯 노랑풍선은 직판 경영을 원칙으로 고객과 본사 사이의 중간 단계를 생략해 본사가 고객에게 직접 여행상품을 판매함으로써 가격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이러한 고객가치 중심의 경영전략은 지난해 BSP 발권 금액 2659억 원이라는 높은 성과의 원동력이 됐다.

 

 

또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반영하고 상품을 발 빠르게 제안함으로써 철저한 상담과 현지 여행 서비스 품질 관리를 통해 여행 이후에도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한편 지난해 11월 한국거래소 상장예비심사에서 승인받지 못한 노랑풍선은 상장 재추진을 위한 도전을 하고 있다. 이에 기존 사내이사 6명으로 구성됐던 노랑풍선 이사회를 사내이사 3명, 사외이사 3명으로 변경했다.

 

 

<조윤식 기자> cys@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타이드스퀘어, 500억 투자 유치… IT 기술개발 박차
[종합] 내 나라 여행박람회, 4월4일 열립니다
[종합] ‘한일관광교류 증진’ KATA·JNTO 간담회
[종합] 광주에어, 6월부터 ‘무안~몽골 전세기’ 운항
[종합] 타이항공&태국관광청 설명회… ‘5월부터 드림라이너 띄웁니다’
[위클리홈쇼핑] 인터파크투어+자유투어, ‘다낭 4일/5일’ 5000콜 달성
[주간탑승률] ‘알짜 노선’ 증편 예고
[기획-세계여행신문 20주년 기념식] 다시 20년… ‘도전과 변화’, 멈추지 않겠습니다
[코멘터리] 나는 경력자인가 전문가인가!
[데스크가 업계 임원에게 묻다] “올 봄 여행시장은 지난해보다 어떠한가”
많이 본 기사
[종합] 신규 LCC업체 증가로 인한 ‘과당 경쟁’은 노파심 ‘거시적 관점’ 접근 필요
[종합] 타이드스퀘어, 500억 투자 유치… IT 기술개발 박차
[종합] 내 나라 여행박람회, 4월4일 열립니다
[종합] 역시, ‘발 빠른’ 글로벌 OTA
[종합] ‘한일관광교류 증진’ KATA·JNTO 간담회
[종합] 광주에어, 6월부터 ‘무안~몽골 전세기’ 운항
[종합] 캐나다관광청&투어마트 ‘캐나다 여행설명회’
[종합] 타이항공&태국관광청 설명회… ‘5월부터 드림라이너 띄웁니다’
[종합] 여행사, ‘천재지변’도 막아야 됩니까?
[현장] 만족감·아련함·포만감… 하노이의 시간들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