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칼럼/기고

[GTN광장] 노랑풍선

직판 경영 원칙으로 ‘우뚝’

  • GTN 조윤식 기자
  • 게시됨 : 2018-04-16 오전 8:06:54

 

에디터 사진

 

지난 2001년 (주)출발드림투어라는 법인으로 시작된 노랑풍선은 같은 해 9월 지금의 ‘노랑풍선’이라는 패키지 브랜드로 업계에 발을 내딛었다. 2003년도에는 법인명도 노랑풍선으로 변경했다.

 

 

‘거품없는 직판 여행 NO.1’이라는 슬로건에서 알 수 있듯 노랑풍선은 직판 경영을 원칙으로 고객과 본사 사이의 중간 단계를 생략해 본사가 고객에게 직접 여행상품을 판매함으로써 가격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이러한 고객가치 중심의 경영전략은 지난해 BSP 발권 금액 2659억 원이라는 높은 성과의 원동력이 됐다.

 

 

또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반영하고 상품을 발 빠르게 제안함으로써 철저한 상담과 현지 여행 서비스 품질 관리를 통해 여행 이후에도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한편 지난해 11월 한국거래소 상장예비심사에서 승인받지 못한 노랑풍선은 상장 재추진을 위한 도전을 하고 있다. 이에 기존 사내이사 6명으로 구성됐던 노랑풍선 이사회를 사내이사 3명, 사외이사 3명으로 변경했다.

 

 

<조윤식 기자> cys@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마케팅] “김춘애 쿠바전문 작가와 함께 떠나요”
[호텔/리조트] interview 도미닉 쿠엔슬 콘스탄스 할라벨리 총지배인 및 아만 아마디스 아시아 콘스탄스 세일즈이사
[패키지] 기지개 켜는 ‘중국 여행’
[채널] 플레이윙즈, 실시간 항공 상품 도입
[종합] 노르웨이 트래블 워크숍 성료
[종합] ‘MICE 전문법인’ 레드캡마이스 설립
[종합] 하나투어재팬, 도쿄 상장 이후 주가 호조
[랜드사] 오아시스를 따라 ‘실크로드’ 기행
[Weekly 홈쇼핑] 롯데제이티비, ‘다낭+호이안 5일’ 6400콜 달성
[주간 탑승률 분석] 보라카이 폐쇄에 마닐라 영향 받나
많이 본 기사
[코멘터리] 필리핀 보라카이 26일부터 폐쇄, 앞으로 어떻게 되나?
[류동근 편집국장의 REVIEW] 한국과 일본의 차이
[주간 탑승률 분석] 보라카이 폐쇄에 마닐라 영향 받나
[Weekly 홈쇼핑] 롯데제이티비, ‘다낭+호이안 5일’ 6400콜 달성
[종합] 하나투어재팬, 도쿄 상장 이후 주가 호조
[종합] 세부퍼시픽항공 BSP 업무 스타트
[종합] 팔라완·푸꾸옥·나트랑 동남아 여행 ‘견인차’
[종합] 내달 6일 ‘폴란드의 날’
[종합] 한에어 ‘TOP 10’ 시상식
[종합] ‘MICE 전문법인’ 레드캡마이스 설립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