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주요기사

[종합] 지난해 관광업, 전 세계적으로 호황

  • GTN 손민지 기자
  • 게시됨 : 2018-04-16 오전 8:20:21

 

 

국제관광위원회(WTTC)와 영국 경제분석기관 옥스퍼드 이코노믹스(Oxford Economics)가 연례보고서 ‘researchWTTC’를 발행했다. 이에 따르면 지난해 여행 및 관광 부문의 성장률은 4.6%로 전체 경제 성장률인 3% 보다 높은 수치를 보였다.

 

 

여행 및 관광 부문은 지난해 700만 개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했는데 이는 전 세계에서 발생된 모든 신규 일자리 중 5분의 1가량 해당되는 수치다. 또한 직접적으로 전 세계적으로 2조6000억 달러와 1억1100만 개의 일자리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간접적으로는 세계 경제에 8조3000억 달러의 효과와 더불어 3억3300만 개의 일자리를 지원했다.

 

 

이는 무려 세계 GDP(국내총생산) 전체 비중 중 10.4%를 차지함을 뜻하며 세계 전체 직무 중 10% 비율에 해당되는 수치다. 또한 지난해 여행지출 부문에서 레저 부문이 차지한 비중은 77%(총 4.2조 달러)이었으며 상용 등 비즈니스 부문은 23%로 집계됐다.

 

 

보고서는 아울러 세계 경제 성장이 가속화됨에 따라 올해 또한 여행 및 관광 부문 전망이 밝을 것이라고 낙관했다. 올해 여행 및 관광 부문 GDP성장률은 4.0%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손민지 기자> smj@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인천~칼리보 재운항 현황
[종합] 양무승 KATA 회장 ‘관광 명예시장’ 위촉
[종합] ‘건강’ 주제 초청강연과 함께 PAG 송년회 개최
[종합] 모두투어-협력사 ‘화합의 간담회’
[랜드] 투어프로, 겨울 골프 시장 공략
[채널] 마이리얼트립, 월 거래액 130억
[기획] ‘오로지’ 홍콩에서만 가능한 ‘특별한 연말연시’
[종합] 서울시, ‘올해의 우수여행사’ 25곳 선정
[종합] 하나·모두투어, 11월 모객도 지난해 동월대비 감소세
[종합] 하나투어, ‘화장품 사업’까지 진출
많이 본 기사
[분석] 미주/대양주 11월 비수기, 운항·공급석 줄이기 돌입
[분석] 베트남 노선 취항 LCC, 모두 90% 이상 탑승률 기록
[프로모션] NEWS
[프로모션] 에어아시아, ‘세계 최고 저비용항공사’ 상 수상
[분석] 11월, 홍콩·마카오·타이베이 성수기 맞아
[프로모션] ‘탐나는 유럽 크루즈’ 특가 판매
[프로모션] CX, 홍콩 프로모션… 왕복항공권 30만원
[프로모션] 프리미어 호텔 모지코
[분석] 쌀쌀해진 날씨와 함께 움츠러든 유럽노선 탑승률 하락
[전략] 마케팅 NEWS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