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종합] 상장 + 첫 해외법인, 노랑풍선 겹경사

  • GTN 김기령 기자
  • 게시됨 : 2018-11-05 오전 8:11:19 | 업데이트됨 : 1시간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노랑풍선이 첫 해외현지법인을 지난달 설립한 데 이어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하면서 겹경사를 맞이했다.

 

 

노랑풍선의 상장예비심사 승인은 한국거래소와 코스닥시장 상장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난 1일 확정됐으며 내년 상반기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게 된다. 이번 상장예비심사 승인은 지난 9월5일 상장예비심사청구서를 제출한 지 2개월만이다.

 

 

더불어 지난달 일본 후쿠오카에 첫 일본현지법인 ‘YBJ(YellowBalloon Japan)’를 설립해 일본 내 노랑풍선의 브랜드 지위를 높여 일본 내 여행관련 사업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노랑풍선 측은 “해외법인 설립과 상장예비심사 승인을 계기로 기업가치 상승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김기령 기자>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서관협/울산시 ‘울산관광 활성화’ MOU
하늘길 교통정체 해소...한중 항로 복선 운영
OZ, AY... 항공사, 신규노선 잇따라 개설
[2019 전화친절도] 전문성은 결여, 전화응대 태도는 우수
[2019 전화친절도] 응대태도는 대체로 친절, ‘전문성’ 깊이는 없었다
‘제2의 창업 끝’ 보물섬투어·협력사 론칭
[2019 전화친절도] 상위 5위권 업체 모두, 전문성에서 높은 점수 얻어
[2019 전화친절도] 상위권 순위변동… ‘롯데’ 브랜드 파워 입증
[2019 전화친절도] 평가의 공정성 및 객관성 확보에 주력
제주항공 7월 초 ‘지방 출발’ 노선 확대
많이 본 기사
티웨이항공 ‘메가얼리버드’ 이벤트 실시
가장 친절한 여행사 ‘롯데관광’
홈쇼핑 상품도 중단… 여행 ‘직격타’
서울시관광협회/울산광역시/울산광역시관광협회 ‘울산관광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하늘길 교통정체 해소된다
항공사, 신규노선 잇따라 개설
단거리, 변동폭 크고... 장거리는 비슷
中 토네이도 북상… 항공 이용객 감소
에어부산, 성수기 맞이 옌지·장자제 증편
테마별 취향저격 해수욕장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