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칼럼/기고

[트래블캡슐] 엘트래블, 지금껏 알지 못한 대만의 매력

  • GTN 이원석 기자
  • 게시됨 : 2019-02-11 오전 9:10:40

에디터 사진

 

쌀쌀한 국내의 겨울날씨를 피하고자 해외여행을 계획중인 이들의 대부분은 따뜻한 남쪽 나라를 그리워한다. 그중에서도 국민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여행지 중 하나가 대만이다.

 

 

대만은 국내 여행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근거리·단기간’의 메리트를 동시에 갖고 있어 매년 수많은 관광객이 대만을 방문하고 있다. 하지만 대만을 찾는 여행객들의 행선지는 대부분 타이베이를 중심으로 한 대만 북부지역을 가장 많이 방문한다.

 

 

대만 전문 랜드업을 17년간 이어오고 있는 강흥구 엘트래블 대표는 “타이베이 여행도 물론 매력이 넘치지만 남부와 중부지역에서도 다양한 매력을 즐길 수 있다”며 “대표적으로 남부지역에는 가오슝, 중부지역에는 아리산 등이 있으며, 골프·트래킹·자전거여행·축제 등 다양한 테마여행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지난 2002년에 엘트래블을 설립한 강 대표는 24년의 업계 내 노하우를 갖고 대만, 사이판, 팔라우 지역의 상품을 개발하고 판매중이다. 뿐만 아니라 대만 항공업계에서 입지가 가장 넓은 중화항공과 연합 상품을 선보여 동종업계 내 차별화된 강점을 갖고 있다.

 

 

전문성도 뛰어나다. 3박4일 일정으로 구성된 VIP 골프여행, 최고급 호텔에서 보내는 허니문, 가족을 위한 럭셔리 크루즈상품 등 다양한 테마여행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신들의 정원이라 불리는 팔라우 4박5일 상품을 단독으로 판매하고 있어 고객 만족도가 매우 높다. 본 상품을 통해 팔라우의 명소 밀키웨이, 젤리피시 레이크, 롱비치 등 10여 개의 아름다운 포인트를 둘러볼 수 있다.

 

 

고객의 만족을 최우선의 가치로 여기는 강 대표는 “자금력이 부족한 영세업체들이 일정을 그대로 베낀 상품을 출시해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고 있는 악순환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지만 전문성이 필요한 시점에서 특별한 전략 없이는 버티기 힘들 것”이라고 전했다.

 

 

<이원석 기자> lws@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삼호관광, 사옥 이전 1주년... LA 무료관광 이벤트
[종합] 탐스, 태국 ‘에어포텔’ 한국 GSA 선정
[종합] 내달초 항공회담 개최, ‘인천~파리’ 증편 되나
[종합] 근거리·단기간 여행 뜬다
[마케팅] 마카오관광청, ‘한국인 87만명 유치’ 목표
[호텔리조트] ‘하이난 고급여행’ 향수만 리조트
[종합] 익스피디아, ‘2019년 항공여행 전망’ 발표
[종합] 1월 신문광고 전년 대비 10.6% 감소
[종합] ‘시타딘 베이시티 마닐라’ 오세요
[랜드] 미얀마 ‘무비자 입국’ 허용, 패키지 시장엔 영향력 없어
많이 본 기사
[프로모션] 프로모션 NEWS
[프로모션] 와이파이도시락 인기
[프로모션] 유레일 타고 여행
[프로모션] 세부 퍼시픽 올해 신형 항공기 12대 도입
[프로모션] ‘쌀&사케의 고장’ 니가타서 한잔… 하나투어, 관련상품 출시
[프로모션] ‘레고 무비2’ 캐릭터로 재밌게… 터키항공 기내 안전 동영상 ‘화제’
[프로모션] ‘한국관광객 200만명’ 목표
[마케팅] 에어아시아, UFC와 통합 파트너십 연장
[마케팅] 비엣젯항공, 푸꾸옥-홍콩 국제노선 취항
[종합] ‘5060’ 프리미엄 상품 뜬다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