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News

[종합] 분식회계 의혹만으로도 휘청

  • GTN 김기령 기자
  • 게시됨 : 2019-04-18 오후 8:17:05 | 업데이트됨 : 4일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지난 17일 모 업체의 분식회계 의혹이 불거지면서 관광레저산업군에 속하는 상장여행사들의 주가가 곤두박질쳤다.

 

한 업체의 의혹만으로 산업군 전체의 주가가 요동치는 현상은 여행업계가 얼마나 부침이 심한가를 단적으로 보여준다. 의혹이 발생한 다음 날인 지난 18일까지도 하락세는 이어졌다. 여행산업의 체질 개선이 절실하다는 목소리가 높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캐나다 알버타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투어’
성황리에 끝난 ‘홍콩 관광교역전’
홋카이도, 관광 설명회·토크콘서트 성료
‘JW 메리어트 몰디브’ 론칭
호텔 + 단독 차량까지 원스톱 예약
“목생도사 전생현사”
데스크가 업계 임원에게 묻다
온라인투어, SI 선포 & CCO 임명식
세계항공운송정상회의 개최
라오항공, 내달부터 GSA체제로 운영
많이 본 기사
모두투어 메가세일 대박 예감
홍콩 익스프레스, 가족의 달 항공 특가 프로모션 실시
홍콩, 타이베이 및 미주 5개 도시 특가 판매
박임석 신임 대표
인유성 신임 대표
[위클리 홈쇼핑] 여행박사의 ‘다낭/호이안 5일’ 9300콜
주간 탑승률 분석
아시아나, ‘하바롭스크·사할린·델리·시카고’ 운휴
‘의미 없는’ 고정환율
펫팸족 2명 중 1명, 반려동물과 여행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