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Travel > Trⓔnd

여름휴가 “조심스러워…” 코로나 이후 ‘동남아 휴양지’ 희망

  • GTN 김기령 기자
  • 게시됨 : 2020-06-25 오후 4:29:03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코로나19 여파로 다가오는 여름휴가 계획을 세우지 않은 이들이 대다수인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에 대한 시선은 부정적이며, 국내 여행이 더 선호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타임커머스 티몬이 자사 고객 94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여름휴가 계획을 세우고 있지 않다’고 답한 이들이 50.9%로 절반을 넘어섰다. 또한 응답자의 37.5%가 국내로 여름휴가를 계획하고 있었다. 휴가 계획을 세우지 않는 주요 이유는 ‘백신이 없기 때문에 어디서 감염될지 모른다’(49.5%)를 꼽았으며, ‘우리나라가 가장 안전하다’는 응답도 34.3%로 높았다.

 

 

현 시점에서 해외여행을 고려하고 있다는 이들은 전체 응답자의 10% 정도에 불과했다. 또한 해외여행에 대한 시선은 부정적이었다. ‘다들 조심하고 있는 상황에서 좋아 보이지 않는다'(52%), ‘절대 가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29.2%) 등 전체 응답자의 81.2%가 부정적으로 답했다. 반면 ‘개인의 자유로 지킬 것만 잘 지키면 된다’는 사람은 13.4%에 머물렀다.

 

 

코로나19 문제가 해결된 뒤 가고 싶은 해외여행 희망지는 동남아 등 근거리 휴양지(60.5%)가 가장 높았고 대양주(14.9%), 유럽(10.7%), 미국·캐나다(6.7%) 등이 뒤를 이었다.

 

 

해외여행 가능 시점은 ‘백신이 나와야만 가능’(50.9%)하다는 대답이 가장 많아 당분간 어렵다고 생각하는 이들이 대부분이었다. 이밖에도 내년 하반기(16%), 내년 상반기(15.2%) 등의 응답이 있었다.올해 7~8월 여름휴가 시즌이라고 답한 이들은 7.1%에 그쳤다.

 

 

한편, 티몬은 최대 성수기인 여름휴가조차도 해외여행을 기피하는 상황을 반영해 ‘제주 핫플레이스 기획전’을 9월 말까지 진행하고, 항공권과 렌터카, 입장권 등을 할인 판매한다고 밝혔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모두투어, 6월부터 완전 무급휴직
교원그룹, KRT여행사 인수
“올 11월쯤 여행시장 움직일 것”
사지에 몰린 중소여행사 길거리로
‘이중고에 시달리는 홈쇼핑 여행사’
태국골프, 막힌 물꼬 트나?
올 상반기 관광진흥개발기금 4200억 융자
올해 국내관광 키워드는 B.E.T.W.E.E.N
하나투어 “본사건물 매각완료 아니다”
‘홍콩의 강북’ 구룡이 날아오른다
이번호 주요기사
모두투어, 6월부터 완전 무급휴직
사지에 몰린 중소여행사 길거리로
에어부산, 설날 프로모션 이벤트 진행
교원그룹, KRT여행사 인수
“올 11월쯤 여행시장 움직일 것”
‘이중고에 시달리는 홈쇼핑 여행사’
올 상반기 관광진흥개발기금 4200억 융자
한·중·일 협력, 제주남단 하늘 길 안전 높인다
올해 국내관광 키워드는 B.E.T.W.E.E.N
2020년 11월, 7만686명 출국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