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홍콩/싱가포르 트래블버블 2주간 연기

  • GTN 취재부 기자
  • 게시됨 : 2020-11-23 오후 1:51:16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아시아지역에서는 처음으로 홍콩과 싱가포르가 지난 22일부터 트래블버블을 통한 해외여행의 물꼬를 트기로 했으나 내달초로 2주간 연기됐다.

 

이는 최근 홍콩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코로나19 감염자가 급증함에 따라, 상공경제개발부 장관은 22일부터 시행키로 했던 양국간 에어 트래블버블을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양국정부는 12월 초 시작일을 추가 발표하기 전까지 지속적으로 상황을 계속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당초 양국은 지난22일부터 각국이 지정한 항공사(홍콩-캐세이패시픽항공/싱가포르-싱가포르항공)를 매일 1편식 보름동안 편당 200명 이내로 운항키로 한바 있다. 보름이후 코로나19가 확산하지 않을 경우 하루 2편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그러나 코로나 확진자가 일주일 평균 각국에서 하루 5명이상 발생시 2주 연기하는 방안에도 합의한 바 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모두투어, 6월부터 완전 무급휴직
교원그룹, KRT여행사 인수
“올 11월쯤 여행시장 움직일 것”
사지에 몰린 중소여행사 길거리로
‘이중고에 시달리는 홈쇼핑 여행사’
태국골프, 막힌 물꼬 트나?
올 상반기 관광진흥개발기금 4200억 융자
올해 국내관광 키워드는 B.E.T.W.E.E.N
‘홍콩의 강북’ 구룡이 날아오른다
하나투어 “본사건물 매각완료 아니다”
이번호 주요기사
모두투어, 6월부터 완전 무급휴직
사지에 몰린 중소여행사 길거리로
에어부산, 설날 프로모션 이벤트 진행
교원그룹, KRT여행사 인수
“올 11월쯤 여행시장 움직일 것”
‘이중고에 시달리는 홈쇼핑 여행사’
올 상반기 관광진흥개발기금 4200억 융자
한·중·일 협력, 제주남단 하늘 길 안전 높인다
올해 국내관광 키워드는 B.E.T.W.E.E.N
2020년 11월, 7만686명 출국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