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비엣젯항공, 4분기 당기순이익 133억

화물운송 강화&운영 비용 절감

  • GTN 취재부 기자 marketing@gtn.co.kr
  • 게시됨 : 2021-02-04 오후 3:42:06 | 업데이트됨 : 6일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비엣젯항공이 2020년 연결기준 매출액 18조2100억 동(약 8840억 원) 등을 기록한 2020년 연결재무제표를 발표했다.

 

비엣젯항공은 4분기 당기순이익 2740억 동(약 133억 원)을 기록했다. 비엣젯항공의 연결 기준 4분기 매출액은 4조4300억 동(약 2150억 원), 4분기 당기순이익은 9950억 동(약 483억 원)이었으며, 2020년 연결 당기순이익은 700억 동(약 34억 원)을 기록했다. 이로써 비엣젯항공은 2020년 인력감축 없이 이익을 창출한 전 세계의 소수 항공사 중 하나에 이름을 올렸다.

 

현재 비엣젯항공은 47개 국내선 전 노선의 운항을 재개한 한편, 자사 투자 포트폴리오 및 자산 이전을 통한 자본 및 현금 확보에 집중해 항공산업 회복에 대비하고 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서울시, 800개 여행사포함 관광업 15억 지원
여행업 생존 비상대책委 구성
“10만 여행인 울러 나왔습니다”
토파스, 여행사 휴직, 퇴직자 대상 온라인교육
4차 재난지원금에 여행·관광업 포함
인터파크, 홈쇼핑 2탄 ‘필리핀’ 출시
홍콩관광청, 첫 글로벌 프로그램 ‘홍콩 슈퍼팬’ 런칭
KATA, 3월3일 올해 첫 이사회 개최
인터파크, 2차 홈쇼핑도 흥행 성공
하나투어, 창사이래 최초 노동조합 결성
이번호 주요기사
“10만 여행인 울러 나왔습니다”
하나투어, 창사이래 최초 노동조합 결성
인터파크, 2차 홈쇼핑도 흥행 성공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