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사우디 관광청, 한국 첫 공식행사 성료

국내 주요여행사와 MOU 체결....2030년 한국 톱10 기대

  • GTN 류동근 기자 marketing@gtn.co.kr
  • 게시됨 : 2022-06-27 오후 5:29:58 | 업데이트됨 : 17일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사우디아라비아는 2030년까지 연간 1억명의 외래방문객을 유치할 목표를 세웠고, 한국시장도 톱10시장의 하나가 될 것으로 확신합니다”

 

알하산 알다바그(Alhasan Aldabbagh) 사우디아라비아관광청 APAC 최고 책임자<왼쪽 두 번째>는 지난27일 신라호텔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기자회견에 앞서 사우디아라비아관광청은 국내 하나투어와 모두투어, 참좋은여행, 노랑풍선 등 주요 9개 파트너와 MOU를 체결하고 한·사우디 양국의 관광교류 협력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했다. 관광청이 국내 여행사의 MOU에서는 한국인방문객 유치를 위한 마케팅지원과 함께 사우디아라비아 방문시 입국에서부터 공항 출국 시 호텔과 버스 등 현지 행사에 대한 지원도 이뤄진다.

 

알다바그 최고 책임자는 “오는 8월16일 사우디아라비아 국영항공사인 사우디아(Saudia)항공이 인천~리야드간 직항편을 운항하게 되며, 주당 1000석을 공급하게 될 것”이라며 “한국인 여행객들에게는 아직 사우디가 낯설고 안전에 취약하다는 인식이 많으나, 글로벌 조사결과 일본보다도 범죄율이 낮으며, 모든 여행자들에게 열린 여행지”라고 안전함을 강조했다.

 

한편, 사우디아라비관광청 한국대표 사무소(대표 이재숙/ 사진 맨오른쪽)는 지난해 10월8일 개소했으며, 여행업계 및 일반 여행자 대상 마케팅활동을 담당한다. 이를위해 사우디아라비아관광청은 한국 B2B대표 사무소로 여행 및 라이프스타일 전문 커뮤니케이션회사인 GEOCM을 선정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해외 패키지만 전년比 1만% 이상 ↑
하반기 여행시장 “더 이상 물러설 곳 없다”
인터파크, 가을철 해외여행상품 준비
상반기 내국인 해외출국 197% 증가
여행업협회, ‘여행업 대표단체로 발돋움’
PAA, 베트남 FLC그룹과 한국총판 체결
하나투어, 가을 ‘중앙아시아 3국’ 공략
2022년 7월 넷째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유럽시장, 치솟는 물가에 "파업&태업" 속출
HNM KOREA, 푸켓 3개 호텔과 GSA 체결
이번호 주요기사
2022년 7월 넷째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하반기 여행시장 “더 이상 물러설 곳 없다”
PAA, 베트남 FLC그룹과 한국총판 체결
하나투어, 가을 ‘중앙아시아 3국’ 공략
유럽시장, 치솟는 물가에 "파업&태업" 속출
대한항공·싱가포르관광청, 공동 캠페인
그랜드 오픈 100일 맞이한 한진관광 ‘여담
"관광객 전용" 코로나검사센터 확대
HNM KOREA, 푸켓 3개 호텔과 GSA 체결
내일투어, "특별한 도쿄 4일" 129만원대 출시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