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News
제1196호 2024년 03월 04 일
  • ‘25년 여행지기’ 이원희+김용동 대표 회사 통합



  • 취재부 기자 |
    입력 : 2023-12-01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에디터 사진

 

 

여행업계 25년지기, 이원희/김용동대표가 회사를 하나로 통합했다.

 

이대표<사진 우측>는 하나투어 본부장을 거쳐, 지난7월 골프앤모어 법인을 설립했다. 현재 태국의 방콕GC와 윈저파크CC B2B영업및 마케팅에 주력하고 있다.

 

김대표<사진 좌측>는 레드캡투어를 시작으로 트래블마케팅서비스(TMS)를 설립, 현재 필리핀 보라카이 아쿠아보라카이호텔과 사보이호텔 벨몬트호텔의 영업 및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다.

 

양사는 지난9월부터 B2B시장에서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이원희/김용동 공동대표는 "앞으로 두 회사는 상품과 채널을 통합운영하게 되며, B2B영업을 근간으로 새로운 여행의 역사를 써 내려갈 것"이라며 "오랫동안 여행업계의 대기업에서 각자 역할을 잘 해 왔듯, 그동안 쌓아온 노하우와 영업망을 통해 시너지효과를 내기 위해 의기투합한 두사람의 새로운 앞날을 기대해 달라"며 포부를 밝혔다.

 

<사진 출처=세계여행신문DB>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