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Destination> Overseas
제1203호 2024년 06월 17 일
  • ‘중동지역 여행’관련 뜨거운 관심 확인

    아라비안 트래블 마켓(ATM), 두바이서 4일간 개최



  • 취재부 기자 |
    입력 : 2024-05-16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에디터 사진

 

 

아라비안 트래블 마켓(Arabian Travel Market, 이하 ATM)이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두바이 세계 무역 센터에서 개최됐다.

 

ATM은 중동 지역의 인/아웃바운드 여행 산업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여행 박람회이다. 매년 두바이에서 열리고 있으며 전 세계 레저, 마이스, 럭셔리 및 기업 여행 전문가들은 이곳에서 최신 산업 트렌드와 혁신에 대해 살펴볼 수 있다.

 

올해로 31회를 맞이한 ATM에는 전 세계 160개국 이상에서 약 4만6000명(작년 대비 15% 증가)의 사람들이 모였으며 2600개 이상의 회사가 전시에 참가, ATM 2024의 주제인 '혁신의 힘: 기업가 정신을 통한 여행의 변화'에 맞춰 여행 산업 성장의 원동력과 글로벌 관광의 미래 기회 창출을 모색했다.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두바이관광청은 이번 ATM에서 올해 1월부터 3월까지 518만 명(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의 해외 방문객을 맞았으며 호텔의 평균 점유율은 83%로 세계 최고 수준을 기록하여 관광 성장 모멘텀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내에선 하나투어, 모두투어, 인터파크 트리플 등 주요 8개 여행사가 ATM에 참석, 이틀간 현지 업체들과 미팅 및 활발한 네트워킹을 진행하는 한편, ATM 참석과 더불어 진행된 이번 팸 투어를 통해 버즈 칼리파, 버즈 알 아랍, 플래티넘 헤리티지 사막 사파리와 같이 두바이의 아이코닉하고 클래식한 관광명소는 물론 미래 박물관, 더 뷰 앳 더 팜, 엑스포 시티, 두바이 크릭 하버와 같이 새롭게 떠오르는 랜드마크를 방문하는 등 유익한 시간을 보냈다.

 

<사진 출처=두바이관광청>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