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Travel> Event
제1206호 2024년 07월 16 일
  • 고품격 비즈니스 호텔 ‘스타즈호텔 서울 독산점’

    모두투어, 400억 투자...미팅룸 등 다양한 부대시설 갖춰



  • 김기령 기자 |
    입력 : 2019-06-24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모두투어, 400억 투자

미팅룸 등 다양한 부대시설 갖춰

 

 

에디터 사진

 

서울 금천구에 스타즈호텔이 들어섰다. 명동의 1, 2호점, 수원 동탄, 울산, 제주에 이어 여섯 번째다. 모두투어의 호텔운영법인인 ㈜모두스테이는 지난 14일 스타즈 서울 독산점(이하 스타즈 독산) 개관식을 갖고 앞으로의 사업 운영 계획에 대해 발표했다.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스타즈 독산은 레스토랑, 미팅룸, 비즈니스라운지, 피트니스센터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춘 258실 규모다.

 

 

이번 개관식은 임인혁 모두투어 리츠 본부장의 경과보고와 최동주 모두투어 리츠 회장의 감사패 수여식에 이어 강기태 모두스테이 대표이사의 환영사 순서로 진행됐으며 테이프 커팅식과 호텔 객실 투어가 이어졌다.

 

 

임인혁 본부장은 사업경과보고에서 “스타즈 독산은 400여억 원을 투자해 개발에 착수했으며 지난 1일 영업을 개시하고 개관식을 열게 됐다”며 “여행의 모든 것이라는 스타즈호텔의 브랜드 이미지에 걸맞는 고품격 비즈니스 호텔을 표방했다”고 전했다.

 

 

에디터 사진

 

한편, 모두투어는 내년에 오픈하는 김포와 동탄 메타폴리스까지 2000객실 규모로 사업을 확장하게 돼 여행업과 함께 호텔사업을 그룹의 주력사업으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김기령 기자> glkim@gtn.co.kr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