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Destination> GTN이 간다
제1139호 2021년 10월 18 일
  • 제이파크 아일랜드의 열 번째 생일

    제이파크 개관 10주년 ··· ‘실내 테마파크형 놀이공간’ 뽀로로파크 오픈



  • 김미루 기자 |
    입력 : 2019-09-26 | 업데이트됨 : 1분전
    •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 가 - 가 +

 

 에디터 사진

 

제이파크 아일랜드가 겹경사를 맞았다. 제이파크는 9월16일 명실공히 한국 관광객들이 가장 사랑하는 세부 리조트로 자리 잡은 지 10번째 해를 맞이했고, 이어 9월20일에는 필리핀 최대 규모의 실내 테마파크인 ‘뽀로로파크’가 문을 열었다. 같은 날 제이파크의 모기업인 프로푸드 인터내셔널 코퍼레이션(이하 프로푸드)과 애니메이션 전문기업인 아이코닉스의 업무협약식도 개최됐다. 오후에는 제이파크의 10번째 생일파티를 위해 유관업체 및 관계자들 1000여 명 이상이 그랜드볼룸을 가득 메웠다. 분주했지만 그만큼 의미 있었던 제이파크의 열 번째 생일파티 날을 조명해봤다.

 

<세부=김미루 기자> kmr@gtn.co.kr

<취재협조=제이파크 아일랜드, 필리핀 관광진흥청(TPB)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9월20일 10:30AM

‘뽀로로파크 미리 만나기’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필리핀 최대 규모 실내 테마파크 ‘뽀로로파크’가 대중에게 공개되기 전, 국내 미디어들에게 ‘뽀통령’을 미리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마련됐다.

 

 

약 1440m²(약 435평) 규모로 2개의 층으로 이뤄진 뽀로로파크는 실내 테마파크형 놀이공간으로 1층은 영유아 공간, 2층은 어린이 공간으로 나눠져 있다.

 

에디터 사진

 

 

다채로운 게임시설이 구비된 아케이드, 카페, 뽀로로파크의 시그니처인 뽀로로기차를 비롯해 회전목마, VR 라이더, 스윙카, 디지털 스케치 등 놀이시설로 이용 연령대를 아우르고 있다.

 

 

 

14:00PM

‘프로푸드 인터네셔널’&‘아이코닉스’ MOU 체결

 

에디터 사진

제이파크 아일랜드 리조트&워터파크의 모기업인 프로푸드 인터내셔널 코퍼레이션과 ‘뽀롱뽀롱 뽀로로’, ‘꼬마버스 타요’ 등을 기획한 애니메니션 전문업체인 아이코닉스가 세부 제이파크에서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뽀로로 캐릭터를 활용한 상품 개발 및 출시, 프로푸드의 대규모 유통망을 활용한 상품 유통 등에 대한 상호 협력에 나서기로 했다. 저스틴 위(Justin Uy) 프로푸드 및 제이파크 회장은 “프로푸드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아이코닉스와 제휴해 더욱더 발전하는 회사로 나아가고자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15:30PM

‘취향저격, 뽀로로 캐릭터룸 공개’

 

에디터 사진

친환경 소재와 다양한 디지털 요소들을 갖춘 뽀로로 캐릭터룸은 어린이들의 눈길을 사로잡기 충분했다. 제이파크를 대표하는 막탄스위트룸의 20개 객실을 개조해 뽀로로 캐릭터룸으로 변신시켰다.

 

 

에디터 사진

 

뽀로로 객실은 전망이 좋은 7층과 8층에 위치해 있으며 객실이 위치한 층 엘리베이터는 뽀로로의 눈 덮인 숲 속 마을 모습을 연출하고 있다.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모든 인테리어부터 가구, 소품, 어메니티, 객실 내 미니 볼풀장, 디지털 스크린 등이 마련돼 있어 객실 내에서도 지루할 틈이 없다. 뽀로로 객실의 벽지, 카펫 등 모든 자재는 친환경 소재를 사용해 어린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했다.

 

 

17:00PM

‘제이파크의 성대한 열 번째 생일파티 시작’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필리핀의 대표 축제음식인 돼지통구이 ‘레촌’부터 참치, 연어 등 다양한 해산물, 제이파크 아일랜드 내부에 있는 레스토랑들이 대표 메뉴를 선보여 참석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에디터 사진

 

식사를 하는 도중에도 무대에서는 끊임없는 이벤트 및 행사가 진행됐다. 제이파크 아일랜드의 클럽에이트인 ‘아미고’들의 신나는 춤은 관객들을 들썩이게 했다. 필리핀의 국민가수인 게리 발렌시아노(Gary Valenciano)가 입장하자마자 감격해서 우는 관객들이 속출하기도. 럭키드로우, 관계사 및 직원들의 시상식이 거행돼 그간의 노력을 증명하는 자리가 되기도 했다.

 


    금주의 이슈

    이번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