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Travel > Event

‘여름 알프스’ 명성 잘츠부르크 매력

관광청, 미디어 런천 ‘휴식+스포츠’ 강조

  • GTN 나주영 기자 marketing@gtn.co.kr
  • 게시됨 : 2019-07-15 오전 8:35:12 | 업데이트됨 : 1시간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지난 10일 포시즌스 호텔에서 잘츠부르크 관광청이 주최한 ‘2019 미디어 데이’ 런천이 진행됐다. 그간 잘츠부르크를 성원해준 미디어 관계자들이 참여한 이번 행사에서는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한국 시장을 겨냥해 음악 뿐만 아니라 휴식과 스포츠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잘츠부르크 알프스 관광이 소개됐다.

 

 

잘츠부르크는 오스트리아의 한 지역으로 모차르트의 고향이자 영화 ‘사운드 오브 뮤직’의 배경지로 잘 알려져 있다.

 

 

게르하르트 레스코바 잘츠부르크 관광청 마케팅 이사<사진>는 “2018년부터 2019년 3월까지 한국인 관광객 총 숙박일수가 약 35% 증가하면서 한국이 잘츠부르크를 방문하는 모든 국가 중 가장 높은 숙박 성장률을 달성했다”며 한국 관광객들의 잘츠부르크에 대한 높은 관심을 전했다.

 

 

또한 그는 잘츠부르크의 매력적인 여름 여행도 강조했다. 잘츠부르크의 ‘여름 알프스’는 오스트리아 내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며 자연에서 느끼는 걷기 체험, 550여 개의 숙박 시설, 175개의 알프스 오두막 등 풍요로운 자연을 관광객들에게 선사한다. 또한 잘츠부르크 방문객 중 66% 이상이 잘츠부르크를 고품질의 지역 음식과 음료를 즐기기에 적합한 여행지로 뽑았을 만큼 미식 또한 화려하다.

 

 

7월 말부터 8월 말까지 열리는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은 잘츠부르크 문화행사의 백미로 다양한 콘서트와 오페라, 극장 공연 등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터키항공 관계자들도 참여해 잘츠부르크 관광 홍보에 힘을 더했다. 터키항공은 인천~이스탄불 노선을 주 11회 운항 중이며 이스탄불~잘츠부르크 노선 역시 주 10회 운항해 한국 관광객들이 잘츠부르크를 향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잘츠부르크를 방문한 한국 관광객수는 전년 대비 42.7% 증가한 5만2047명을 기록했다.

 

 

<나주영 기자> naju@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1,2위 쏠림현상 둔화…시장 생태계 정상가동
모두투어, 한일 크루즈 기획전
대형여행사, 티몬 등 여행상품 판매 전격 중단
전년동기 대비 4% 성장에 그쳐
24년7월 첫째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하이시스 인터내셔널, 한국 지사 오픈
노랑풍선, 150억원 투자재원 확보
필리핀항공, 멀티 토큰 시즌2 출시
보물섬투어, 사이판 가족패키지 출시
투어비스, 에어프랑스·KLM과 NDC 연동
이번호 주요기사
노랑풍선, 150억원 투자재원 확보
싱가포르항공 여름휴가 특가 프로모션
대형여행사, 티몬 등 여행상품 판매 전격 중단
NZ, 인천-오클랜드 직항 운항 재개
미국관광청, 한국 세일즈 미션 성료
하나투어, 일본·동남아 인기··· 중국 급부상
교원투어 여행이지, 다카마쓰·오사카 패키지 출시
캐나다 여행수요 대폭 증가
모두투어, 스리랑카·몰디브 기획전 출시
하이시스 인터내셔널, 한국 지사 오픈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