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하나투어 완전 무급휴직으로 전환

  • GTN 취재부 기자
  • 게시됨 : 2020-11-16 오후 3:58:31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하나투어가 2300여명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무급휴직 동의서를 받는다.

 

하나투어는 이달 말 부로 정부의 특별고용유지지원금이 종료됨에 따라 오는 12월부터 내년 3월까지 4개월간 대다수 직원들에게 무급 휴직를 하기로 결정했다.

 

하나투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해외여행의 재개가 지연되고 있을 뿐 아니라 분기당 수백억 원의 적자로 인해 전반적인 경영상황이 악화되고 있어 가슴 아픈 결정을 했다”고 내부공지를 했다.

 

이어, “12월∼내년 3월까지 필수근무자가 확정되기 전으로, 전체 임직원을 대상으로 동의서 작성이 필요하다”며 “필수 근무인력이 확정전이기 때문에 법정 휴직자 및 일부 인력을 제외하고 전 직원께 동의서를 요청하게 됐으나 휴직동의서를 작성하더라고 해당 달 필수 근무인력으로 확정되면 근무에 이상없다”고 덧붙였다.

 

전체 임직원 ‘무급휴직 동의서’ 전자서명은 오는17일 13시 이전 발송해 오는 26일까지 완료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하나투어는 코로나19가 본격화되면서 지난 3∼5월 유급휴직을 진행했다가 지난 6월부터는 필수 근무인력을 제외하고 무급휴직을 시행해 왔다.

 

그러나 다음 달부터 완전 무급휴직이 시작되면 그나마 정부로부터 고용유지지원금으로 받던 기본급의 50%도 받을 수 없게 된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레드캡투어도 희망퇴직 받는다.
참좋은여행, 여행사 중 최초 해외여행상품 판매 개시
“무조건적인 14일 격리조치 완화해 달라”
서울시관협, 관광업계 생존위해 가능한 모든 방법 동원
홍콩/싱가포르 트래블버블 2주간 연기
터키항공, 터키 부르사에 세워진 ‘미러맨’ 지원
진에어, 1일부터 인천∼후쿠오카 운항 재개
북마리아나, 여행경보 최저 단계로 완화
서울시협, 신한은행과 금융지원대책 마련
토파스, 온라인 여행사 호텔 담당자 모임
이번호 주요기사
“무조건적인 14일 격리조치 완화해 달라”
서울시협, 신한은행과 금융지원대책 마련
진에어, 1일부터 인천∼후쿠오카 운항 재개
단 한명의 확진자도 없는 포시즌스 리즈트 몰디브
레드캡투어도 희망퇴직 받는다.
북마리아나, 여행경보 최저 단계로 완화
터키항공, 터키 부르사에 세워진 ‘미러맨’ 지원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