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관광객 전용' 코로나검사센터 확대

KATA, 검사비용도 인하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내외국인 관광객 전용 코로나 검사센터가 8월부터 확대 운영된다.

 

한국여행업협회(KATA, 회장 오창희)는 지난5월 서울 강남 삼광의료재단에 코로나 전용 검사센터를 개소·운영한 지 약 3개월 만에 서울 강북검사센터와 부산검사센터 등 2곳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오창희 KATA 회장은 “그동안 검사센터가 서울 강남에만 있어 접근성이 다소 부족한 아쉬움이 있었는데 검사센터 확대로 관광객 편의성이 개선된 만큼 회원사들이 여행상품 기획 · 판매시 적극 활용해 주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센터운영 확대와 함께 검사비용(결과지 포함)도 인하했다. 개소 당시 회당 7만7000원이었던 RT-PCR 검사비는 6만원으로, 회당 5만5000원이었던 신속항원검사는 4만원으로 각각 낮췄다. 검사비용은 3개 센터 모두 동일하게 적용된다.

 

<사진 출처=여행업협회>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관광산업 생태계’ 지속할 수 있게 해 달라
일본, 2년반만에 무비자 개별입국 재개
태국, ‘코로나19 방역·제한조치’ 모두 폐지
2022년 9월 마지막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온라인투어, 프리미엄 ‘시그니처투어’ 출시
모두투어, 지금 가면 딱 좋은 ‘시드니 기획전’
"열린 일본’ 가을 단풍&료칸여행
여행사, 日여행상품 재정비
ANA항공, 3개 부문 ‘가장 우수한 항공사’ 선정
일본항공, 김경린 한국지사장 선임
이번호 주요기사
일본항공, 김경린 한국지사장 선임
2022년 9월 마지막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여행사, 日여행상품 재정비
"여행업회장, 천억 계약 싹쓸이" YTN 보도 파문 확산
에어프레미아, 드림라이너 2호기 도입
미국관광청, 친선골프대회 성료
한/중 수교 30주년 다양한 행사 개최
롯데관광, "이집트 일주 10일" 629만원
‘관광산업 생태계’ 지속할 수 있게 해 달라
태국, ‘코로나19 방역·제한조치’ 모두 폐지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