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참좋은여행, 전 직원 대상 상여금 지급

1인당 250만~600만원대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참좋은여행이 지난해 전 직원들에게 기본급의 150%를 상여금으로 지급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상여금은 사원부터 임원까지 급여에 따라 최소 250만~600만 원 이상 지급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상여금이외에도 지난해 일본지역이 엔저효과로 여행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일본팀 직원들은 별도로 실적에 따라 매달 인센티브를 지급받았다.

 

참좋은여행은 코로나여파로부터 서서히 벗어나기 시작한 지난 2022년부터 급여를 10%씩 인상했으며, 올 4월에도 급여인상이 예정돼 있다. 참좋은여행 한 관계자는 “여행시장이 활황일 때에는 기본급의 650~700%까지 상여금으로 지급됐지만 이번 150%는 상대적으로 적은 금액이지만 직원사기를 북돋우는 차원에서 지급된 것”이라며 “향후 5년 내 모회사인 삼천리자전거의 직원급여와 복지혜택을 제공하는 우량회사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클락 앙헬레스여행사협회(CATA) 출범
직항 활용한 알버타 여행상품 개발 주력
‘위축된 여행시장’, 추석부터 풀릴 전망
BSP여행사, 항공권 VI 받으려 안간힘
DFS코리아 한국사무소 철수
아에로멕시코, 8월 3일부터 재취항
하나투어, 여행 공모전 수상작 신상여행서 선봬
모두투어, 메이저리그 직관 상품 성료
투어비스, 사우디 특가 프로모션 진행
VN, ‘2024 세계 최고 항공사 25’ 11위 선정
이번호 주요기사
2024 대만 B2B 관광설명회 성료
하나투어 스타가이드 상품 업그레이드
노랑풍선, 3분기 해외 패키지여행 예약률…전년比 50%↑
터키항공, 지난달 승객 720만 명 운송
‘위축된 여행시장’, 추석부터 풀릴 전망
BSP여행사, 항공권 VI 받으려 안간힘
‘가정의 달 특수’로 전체 발권량 증가
클락 앙헬레스여행사협회(CATA) 출범
DFS코리아 한국사무소 철수
병역 이행자, 모두투어 이용 시 할인 적용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