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Destination > Local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환영주간 개최

한국방문의해위원회, 공항 환영부스 마련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와 (재)한국방문의해위원회(이하 방문위)는 지난달 26일부터 5월 10일까지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2024 한국방문의 해 기념 환영주간’ 행사를 운영한다.

 

방문위는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지난해 두 번의 환영주간을 개최, 국제공항과 서울 주요 관광지역에서 방한 분위기를 조성한 데 이어 올해는 한국을 찾은 외국인을 입국 접점에서부터 환영하고자 ▲인천국제공항 ▲김포국제공항 ▲제주국제공항 ▲김해국제공항에 환영부스를 운영한다.

 

지난 4월 26일 인천국제공항 밀레니엄홀에서 열린 개막행사로 시작한 올해 환영주간을 통해 외국인을 위한 다양한 경품 이벤트와 한국 전통 풍속화 속 주인공이 되어볼 수 있는 힙트래디션 테마의 포토존을 공항별 환영부스에서 매일(10:00~18:00) 만나볼 수 있다.

 

이에 더해 쇼핑, 숙박, 교통, 편의서비스 분야 관광업계 31개사와 연계, 환영부스를 찾은 외국인에게 다채로운 할인 쿠폰, 교환권과 기념품 등을 담은 웰컴백을 제공한다.

 

또한 환영부스에서는 영어·일어·중국어 안내 인력을 상시 배치해 한국의 교통·관광·음식·축제 등 유용한 여행정보를 제공하고, 한국여행 중 발생 가능한 위험을 예방 및 최소화할 수 있도록 안전여행 홍보물을 배포하는 등 방한 외래객의 편의를 높이고자 한다.

 

방문위 관계자는 “일본의 골든위크와 중국의 노동절 등 황금연휴를 맞아 많은 외국인들이 한국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따뜻한 환영 인사와 친절한 관광안내로 외국인 관광객들의 한국 관광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2024 한국방문의 해 환영주간’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방문위는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방한 외래객 대상 환영 분위기 조성 및 관광 편의를 제공하고자 2023년 이래 세 번째 환영주간을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 환영주간은 국내의 주요 국제공항에서 운영하고 있는데 이번 행사에 이어 가을 시즌(9~10월)에도 국내 주요 국제공항 및 관광지역 등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홈쇼핑 대신 자체 라이브 쇼핑으로 승부
성수에서 만나는 ‘COLOR OF GUAM’ 팝업 오픈
제39회 서울국제관광전 "SITF 2024" 성료
도마위에 오른 ‘KATA 골프대회’
마일리얼트립 5위 "약진"
"초저가/1+1/특가 프로모션" 최고조
‘필리핀 방문객의 안전이 가장 중요’
한진관광, ‘북해도 전세기 상품’ 출시
여행하기 좋은 계절 ‘호주 브리즈번’
모두투어, 가정의 달맞아 가족여행 기획전
이번호 주요기사
럭셔리한 경험을 원한다면 "셀러브리티 크루즈"
골프의 고향, 스코틀랜드로 떠나는 골프여행
노랑풍선, 日 오사카&큐슈 상품 출시
새로운 마카오의 매력, ‘2024 마카오 위크’ 개최
STA-中 산동성 랴오청시, 양국 관광 교류 확대 만남
관광수용태세 점검 및 서비스 경쟁력 강화
10개 지역서 K-팝 플레이그라운드 개최
참좋은여행, 홈쇼핑 고가 남미 상품 판매 ‘봇물’
노랑풍선, 2024 FW 허니문 프로모션 진행
하나투어, 농구로 하나데이 진행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