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Travel > Event

호주의 모든 것을 볼 수 있는 ‘뉴사우스웨일즈주’로 오세요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지난달 30일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시드니 셀러들과 한국 여행사 바이어들이 만나 호주에 대한 새로운 상품을 접해보는 자리가 마련됐다.

 

 

올해 4회째를 맞이하는 호주 뉴사우스웨일즈주(DNSW) 관광청의 이번 워크샵에는 역대 가장 많은 13개 업체가 참가했다. 올해는 서울에서뿐만 아니라 부산에서도 워크숍을 열고 부산지역 여행사들을 만나는 자리도 마련했다.

 

 

제니퍼 텅 북아시아 총괄 국장은 “호주 뉴사우스웨일즈주는 호주 관광요소를 모두 집약해서 만나볼 수 있기 때문에 ‘미니 호주’라 불리는 곳이다”라고 설명하며 “호주 현지에서도 한국 여행사에 볼륨 별로 마케팅 지원금을 따로 책정하고 있을 만큼 한국은 호주에서 중요한 시장이다. 동계시즌을 맞이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가 A380 항공기를 띄워 늘어나는 호주 성수기 수요를 맞춰나갈 예정”이라며 한국 시장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김미루 기자> kmr@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클락 앙헬레스여행사협회(CATA) 출범
직항 활용한 알버타 여행상품 개발 주력
‘위축된 여행시장’, 추석부터 풀릴 전망
BSP여행사, 항공권 VI 받으려 안간힘
DFS코리아 한국사무소 철수
아에로멕시코, 8월 3일부터 재취항
투어비스, 사우디 특가 프로모션 진행
‘가정의 달 특수’로 전체 발권량 증가
모두투어-하이재킹, 모두회원 기대평 이벤트 실시
노랑풍선 시티버스, 관광공사 주관 지원사업 선정
이번호 주요기사
노랑풍선, ‘웰니스 인 공주’ 상품 출시
델타항공, 리턴온리더십 랭킹에서 4위 달성
2024 서울국제트래블마트 개최
OD, 인천-쿠알라룸푸르 왕복 29만원부터
KC, 인천-아스타나 노선 재개
캐세이 공홈 예약시 전좌석 10% 할인
2024 대만 B2B 관광설명회 성료
하나투어 스타가이드 상품 업그레이드
노랑풍선, 3분기 해외 패키지여행 예약률…전년比 50%↑
터키항공, 지난달 승객 720만 명 운송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