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아에로멕시코, 내년 항공요금설명회

  • GTN 김기령 기자
  • 게시됨 : 2019-11-28 오후 8:46:47 | 업데이트됨 : 1분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내년 2월6일부터 주7회 운항하면서 명실상부 중남미 대표 항공사로 거듭난 아에로멕시코가 지난달 27일 서울 중구 조선호텔 뱅커스클럽에서 여행사 항공 담당자들 총 100여 명을 초청해 요금설명회를 진행했다.

 

 

이번 요금 설명회에는 운임 조건, 수수료 적용 조건, 듀얼 요금 시스템 예약 발권 방법에 대한 설명이 진행됐다. 아에로멕시코는 공시운임으로 운영되고 있어 여행사는 공시운임에 따라 예약을 진행해야 하며 대부분 운임이 예약 후 72시간 이내에 발권을 진행하지 않을 시 변경되므로 여행사들은 발권 규정을 확인해야한다.

 

 

뿐만 아니라 비즈니스석을 원하는 여행객들을 위해 저렴한 운임으로 비즈니스항공권을 발권할 수 있는 듀얼 요금 예약 방법이 소개됐다. 듀얼 요금 시스템은 AM Plus 좌석에 적용되는 W 클래스와 비즈니스석에 적용되는 I, D 클래스 이용 시 이용할 수 있고 최대 400만 원 이상 저렴하게 예약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아에로멕시코 관계자는 “듀얼 요금 시스템은 여행사들이 새로 적용해야 한다는 점에서 번거로울 수 있지만 가격 면에서 충분히 경쟁력이 있다”며 “태평양 횡단 구간 이용 시 출발지에 상관없이 3% 발권 수수료를 받는다는 점도 참고해야 한다”고 전했다.

 

 

<김기령 기자> glkim@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재난지원금 제외된 영세 법인여행사 ‘절망’
삼천리 자전거, 참좋은여행 매각 안한다
영세법인여행사도 2차 재난지원금 받는다
에미레이트항공, 고객에게 약 1조6000억원 환급
뉴질랜드관광청, ‘스페셜리스트’ 카카오톡 채널 오픈
에티하드항공, 탑승 후 코로나 걸리면 2억 지급
세계최초 ‘3D 가상공간’ 활용한 총회 개최
코로나 악재, 끝은 어딜까?
9월 넷째주] 관광공사 NEWS
회의시설+주변경관=100점
이번호 주요기사
에티하드항공, 탑승 후 코로나 걸리면 2억 지급
세계최초 ‘3D 가상공간’ 활용한 총회 개최
재난지원금 제외된 영세 법인여행사 ‘절망’
뉴질랜드관광청, ‘스페셜리스트’ 카카오톡 채널 오픈
에미레이트항공, 고객에게 약 1조6000억원 환급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