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KATA, ‘여행 제한 국가’ 유감 표명

  • GTN 김기령 기자
  • 게시됨 : 2020-02-13 오후 8:03:43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KATA는 지난 1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중앙사고수습본부(이하 중수본)가 여행 제한 국가를 권고한 것을 두고 국민과 여행업계에 혼란과 불필요한 분쟁을 유발시킨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중수본은 지난 11일 중국 이외의 제3국을 통해 바이러스가 국내로 유입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로 싱가포르, 일본,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대만 등 6개 지역 여행을 최소화할 것을 권고했다.

 

 

KATA 측은 “중수본의 이번 발표 후에도 외교부가 여행경보단계 조정 계획이 없음을 밝혀 소비자와 업계 간의 분쟁만 촉발시켰다”며 “이번 사태로 10만여 명에 이르는 여행업계 종사자들의 고용이 불안한 가운데, 이런 발표는 매우 우려스러운 내용”이라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재난지원금 제외된 영세 법인여행사 ‘절망’
삼천리 자전거, 참좋은여행 매각 안한다
영세법인여행사도 2차 재난지원금 받는다
에미레이트항공, 고객에게 약 1조6000억원 환급
뉴질랜드관광청, ‘스페셜리스트’ 카카오톡 채널 오픈
에티하드항공, 탑승 후 코로나 걸리면 2억 지급
세계최초 ‘3D 가상공간’ 활용한 총회 개최
코로나 악재, 끝은 어딜까?
9월 넷째주] 관광공사 NEWS
회의시설+주변경관=100점
이번호 주요기사
에티하드항공, 탑승 후 코로나 걸리면 2억 지급
세계최초 ‘3D 가상공간’ 활용한 총회 개최
재난지원금 제외된 영세 법인여행사 ‘절망’
뉴질랜드관광청, ‘스페셜리스트’ 카카오톡 채널 오픈
에미레이트항공, 고객에게 약 1조6000억원 환급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