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Analysis > 탑승률

장거리 지역 선전 중국·동남아는 초토화

2월 지역별 평균 탑승률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코로나19 영향 대양주 관심 컸지만 평년작 수준

유럽·미주·대양주 등 장거리는 아직 피해 없어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우한발 코로나19로 야기된 중국시장이 초토화 수준이다.

 

 

에디터 사진
 

 

다소 회복세를 보이던 일본시장 역시 발길이 뚝 끊어지면서 온갖 지표가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그래도 일본은 아직까지 58.7%의 탑승률을 보이며 근근이 명맥을 이어가고는 있지만 이마저도 어찌될지 알 수 없는 형국이다.

 

 

에디터 사진

 

 

중국시장은 직격탄을 맞았다.

 

 

2월 평균 탑승률이 40.0%다. 가장 활발하게 승객을 실어나른 노선이 72.7%에 불과하고 최저 수준인 하이난다오 하이커우(10.8%)와 황산(4.4%)는 항공기 운항을 왜 해야 하는지조차 답을 못 내고 있는 실정이다.

 

 

상대적으로 기대감을 부풀렸던 동남아시장 역시 맥을 못 추고 쓰러지기는 마찬가지다. 탑승률 평균은 절반에도 못 미치는 46%에 불과했고 싱가포르, 마카오 등은 바닥을 헤매고 있다.

 

 

에디터 사진

 

 

동남아시장에서 가장 높은 탑승률을 기록한 곳은 네팔로 88.3%를 기록했다.

 

 

반면 말레이시아 46.2%, 캄보디아 45%, 대만 44.8%, 태국 44.3%, 홍콩 43.3%, 브루나이 42.5%, 베트남 40.1%, 라오스 37.3%, 싱가포르 36.9%, 마카오 23.8% 등 절반에도 못미치는 탑승률을 기록하며 계속 하강곡선을 그리고 있다.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미주 대양주 쪽은 북중미가 선전하면서 90%를 상회하고 있고 미 동부 80.4%, 미 서부 68.2%, 미주 전체로는 74.6%라는 성적표를 내고 있고 대양주 역시 전체 평균 71%로 평년작을 보였다. 하지만 코로나의 여파로 보다 여건이 좋은 괌·사이판의 실적이 상대적으로 적어 실망감을 안겨줬다.

 

 

에디터 사진

 

 

유럽 및 중동지역도 65%대의 탑승률을 보이며 건재해 있다. 유럽지역의 총 공급석은 16만8911석, 이 중 출국자 수는 11만523명으로 탑승률이 65.4%에 이르렀고 중동 역시 7만4062석 공급에 4만7482석을 소진, 64.1%의 탑승률을 기록했다.

 

 

한편, 러시아와 중앙아시아, 기타 지역에는 공급 6만9442석 중 5만1338석, 73.9%의 탑승률을 보이며 꾸준한 인기 지역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유럽지역은 국적FSC가 59%의 점유율을 보이며 외항사 41%를 앞섰지만 중동지역에선 외항사 73.3% 대 26.7%의 초라한 성적표를 받아 들었다. 하지만 전반적으로는 장거리노선이 효자종목으로 자리를 굳힌 셈이 됐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1,2위 쏠림현상 둔화…시장 생태계 정상가동
모두투어, 한일 크루즈 기획전
대형여행사, 티몬 등 여행상품 판매 전격 중단
대형패키지사, 프리미엄시장 적극 공략
‘홍콩항공 최다 발권여행사’는 노랑풍선
전년동기 대비 4% 성장에 그쳐
24년7월 첫째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하이시스 인터내셔널, 한국 지사 오픈
필리핀항공, 멀티 토큰 시즌2 출시
보물섬투어, 사이판 가족패키지 출시
이번호 주요기사
미국관광청, 한국 세일즈 미션 성료
하나투어, 일본·동남아 인기··· 중국 급부상
교원투어 여행이지, 다카마쓰·오사카 패키지 출시
캐나다 여행수요 대폭 증가
모두투어, 스리랑카·몰디브 기획전 출시
하이시스 인터내셔널, 한국 지사 오픈
투어비스, 에어프랑스·KLM과 NDC 연동
여행이지, 中 골프여행 성장세 지속
필리핀항공, 멀티 토큰 시즌2 출시
모두투어, 한일 크루즈 기획전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