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Analysis > 특집

창간22주년 특집1_ ⑤관광사업체 전자상거래 현황

여행업 전자상거래, 전년대비 10% 증가했다

  • GTN 취재부 기자 marketing@gtn.co.kr
  • 게시됨 : 2021-04-01 오후 2:25:42 | 업데이트됨 : 14일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2019년2019년 기준 전자상거래를 실시하는 관광사업체는 1만7110개(51.3%), 실시하지 않는 관광사업체는 1만6216개(48.7%)인 것으로 드러났다. 전자상거래를 실시한다는 응답 비중이 전년 대비 10.2%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상거래를 활용하는 사업체 중 구매에만 활용하는 사업체 비중이 8.6%로, 가장 적었으며, 전자상거래 활용 사업체 중 판매에만 활용하는 사업체 비중은 24.5%로 전년 대비 0.2%p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기준 여행업 중에 전자상거래를 실시하고 있는 사업체 수는 8093개(44.4%)로 전년 대비 10.6%p 증가했다. 전자상거래 실시 비중이 가장 높은 세부 업종은 국내여행업(46.8%)이었으며, 다음으로는 일반여행업(45.2%), 국내?외여행업(43.6%), 국외여행업(43.1%) 등의 순이었다. 여행업의 전자상거래 활용 형태를 살펴보면, 구매 및 판매 모두에 활용한다는 응답 비중이 15.7%로 전년 대비 4.6%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 업종별로 보면, 구매 및 판매 모두 활용한다는 사업체의 비중은 국내여행업이 20.0%로 가장 높았고, 국내?외여행업 18.7%, 일반여행업 14.6%, 국외여행업 12.1%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전체 관광사업체중 가장 많이 전자상거래를 실시하고 있는 관광숙박업으로 드러났다. 관광숙박업 중에 전자상거래를 실시하는 사업체 수는 1963개 (88.5%)이며, 전년 대비 전자상거래를 실시하는 사업체 비중이 4.9%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상거래를 구매 및 판매 모두에 활용하는 관광숙박업 사업체수는 1043개로 전년 대비 25.7% 증가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관광호텔업과 기타호텔업은 구매 및 판매에 활용한다는 사업체의 비중이, 휴양콘도미니엄업은 판매에만 활용하는 사업체 비중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에디터 사진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인팍, ‘얼린항공권’ 구매자 1만2000명 돌파
웹투어, 제주항공권 4900원 선착순 200명
KATA, 코로나19위기대응 특별委 첫 회의
4월 셋째주] 여행업계 NEWS
온라인투어, 추석 전세기 여행상품 판매
하나투어, ‘광국장’ 광희와 공동기획상품?
‘방한 랜선여행 상품 공모전’ 실시
오스트리아관광청, 새 슬로건 선보여
타이거에어 타이완, ‘에어버스 A320neo’ 도입
창간22주년 특집2_① 전국여행업체 운영실태
이번호 주요기사
온라인투어, 추석 전세기 여행상품 판매
하나투어, ‘광국장’ 광희와 공동기획상품?
괌, 25개 업체 안전인증 획득
창간22주년 특집2_④ 전국여행업체 실태_경영 현황
창간22주년 특집2_③ 전국여행업체 실태_지원정책 선호도
창간22주년 특집2_② 전국여행업체 실태_정책만족도
창간22주년 특집2_① 전국여행업체 운영실태
전세계 롯데호텔서 ‘달콤한 휴가’
오스트리아관광청, 새 슬로건 선보여
‘방한 랜선여행 상품 공모전’ 실시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