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손실보상제 여행업도 포함하라!

코로나이후 최대 여행인 300여명 총궐기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임인년 새해 전국 여행인 300여명이 종로구 보신각 앞에 집결해 여행업 생존권을 보장해줄 것을 요구하는 가두시위를 가졌다. 여행업계는 코로나19 발생이후 3년차를 맞이했음에도 여행업은 손실보상도 제대로 받지 못한 채 벼랑 끝에 내몰려있는 상황이다. 지난9일 300여명의 여행인들은 ‘손실보상제 여행업 포함’ ‘여행업도 집합금지업종’ 등의 구호를 외치며 보신각에 집결해 광화문을 거쳐 청와대까기 가두행진을 펼쳤다.

 

<사진 출처=세계여행신문DB>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태국관광청 여행사 초청 로드쇼 개최
제9회 ‘2023 서울국제트래블마트’ 개최
노랑풍선, 베니스 전세기 기획전 오픈
전 세계 여행업협회장 한국에 모인다.
모두투어, 홋카이도 광고 영상 공개
축구로 다시 만나는 싱가포르
괌 관광청, 디지털 홍보대사 11명 임명
노랑풍선, ‘여행가는 달’ 맞아 트렌드관 운영
하나투어, 특별한 제주 여행 상품 출시
관협중앙회, 인재양성 현장 체험학습 진행
이번호 주요기사
전 세계 여행업협회장 한국에 모인다.
양무승 서울시관광협회장 사임의결 유보
베트남 항공, 항공권 10% 할인 프로모션
숙박세일페스타 최대 36% 추가 할인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