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국제선 유류할증료 큰 폭 하락

미주/유럽노선, 왕복 16만원 줄어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한국출발 국제선 유류할증료가 2023년 새해 첫달부터 국제유가 하락여파로 큰폭으로 하락하고 있다.

 

국제선 유류할증료는 지난해 10월 가장 높은 수준으로 올랐다가 이후 매달 내림세로 돌아섰다. 인천발 미주노선 대한항공 편도기준 유류할증료는 지난해 10월 27만200원에서 올 1월은 19만400원으로 7만9800원이 하락했다. 유럽노선도 지난해 10월 대비 8만2600원이 낮아졌고, 한국인이 가장 많이 방문하는 베트남, 태국 등은 편도 3만5000원이 하락했다.                                                                                              <아래 표 참조>

 

 

에디터 사진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여행업계 항공권실적 진짜 1위는 어디?
항공좌석 개별VS그룹 판매비중, 9:1
투어2000, 영업중단 쇼크
“해외여행인솔자(TC) 필요하세요?”
모두투어, 3년만에 허니문 박람회 재개
“500명이상 보내면 최대 6000만원 지원”
에티하드항공, ‘정시운항률’ 중동 최고
‘전문성+차별화’갖춘 뉴욕 종합여행사
23년1월넷째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고광호 대한항공 한국지역본부장
이번호 주요기사
튀르키예 지진피해지역 구호물품 접수
23년1월넷째주] 여행사 홈쇼핑 실적
23년1월15일] 세계 항공사별 좌석수 주간순위
‘여행시장 정상화’는 시동단계
항공좌석 개별VS그룹 판매비중, 9:1
에티하드항공, ‘정시운항률’ 중동 최고
“500명이상 보내면 최대 6000만원 지원”
‘항공권실적’ 진짜 1위는 어디?
투어2000, 영업중단 쇼크
괌 항공편 확대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